인사말

명품 횡성한우와 함께 하는 특별한 5일을 경험해 보세요!

기쁨이 옵니다.
희망을 일으킵니다.

갓 태어나 송아지가 털이 마르기도 전 어미의 따뜻한 품을 찾아 젖을 무는 것처럼 소와 인간, 그 끊을 수 없는 정은 그렇게 이어져 왔습니다.
때론 가족으로, 때론 희망이란 이름으로 오랜 시간 우리와 함께 해 온 우리 소, 횡성한우.
그 횡성한우가 이제 아이들의 밝은 미소와 함께 우리의 미래를 밝힐 한우리로 우리 곁에 다가옵니다.
횡성한우는 우리 지역의 자랑입니다. 횡성한우는 우리 지역의 자존심입니다. 횡성한우는 우리 지역의 희망입니다.
우리 한우의 자존심을 지켜 온 고장 횡성.

깨끗한 자연과 아름다운 사람이 어울려 사는 횡성.
건강하고 잘 생긴 천하제일 명품 한우와 함께 하는 횡성한우축제가 올해도 변합없이 여러분 곁을 다가옵니다.
청정도시 횡성에서 펼쳐지는 전통 그리고 삶이 어우러지는 축제의 한마당.
횡성한우축제는 농경문화의 전통을 이어갑니다.
우리나라 사람은 우리 문화에 대한 자부심을, 외국인은 우리 문화의 우수성을 느낄 수 있는 멋진 한마당이 될 것입니다.
깨끗한 자연과 아름다운 사람들이 살고 있는 횡성.
언제나 여러분을 웃음꽃 가득한 얼굴로 맞이합니다.
가을여행의 진수 횡성한우축제!
옥마을 만족시키는 횡성한우축제!
오는 이도, 맞이하는 이도 모두가 즐거운 시간 여러분과 함께합니다.

소와 사람, 그 끊을 수 없는 정.
횡성한우 축제로 오십시오~
사라져가는 우리의 농경문화를 세계인들과 함께 합니다.
우리의 자랑 횡성한우가 함께하는, 진정한 농경문화 축제!
가족과 함께, 연인과 함께, 부모님 모시고 오셔서 마음껏 즐기십시오.
횡성군 섬강 일대에서 펼쳐지는 특별한 5일간의 횡성한우축제, 우리 5만여 군민이 열심히 만들었습니다.
찾아오시는 여러분을 친절하게 모시겠습니다.
여러분에게 기쁨과 감동을 드리겠습니다.
지금, 그 신명나는 곳! 바로 횡성에서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담당자
횡성문화재단 ( ☎ 033-340-5711 )
최종수정일
2016-05-03 09:52:49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평가: